티스토리 뷰



스파이더맨이 왔습니다!!!

오늘 이야기할 영화는 

스파이더맨 : 홈커밍 

입니다 ^^








드디어 왔네요 

어벤져스를 보면서 늘 생각 했습니다 

스파이디가 있었다면 여기서 훅! 저기서 훅! 했을텐데....

시빌워에서 얼굴을 내밀더니 단독 영화까지 나왔네요

아이 좋아 ㅋ

일단 마블 영화 스럽지 않은 어떤 마블 영화와도 다른 영화가 나와 버렸습니다 ㅎㅎ

그도 그럴것이 일단 주인공이 10대 거기에 능력 자체도 좀 애매합니다.

몸으로만 하는 캐릭터라 머랄까... 스케일이 작죠 

한창 호기심 많고 집중력이 좋을 시기라(시야가좁음ㅋ) 먼가 어설프죠 ㅋㅋ

덕분에 무척이나 신선한 느낌의 영화가 나왔고 결과도 좋네요 ^^

빌런도 스케일이 작고 사건도 스케일이 애매 합니다 그려 ㅎㅎ

하지만 그럼에도 재미를 확보 한건 고민하고 갈등하는 

스파이디의 감정에 이입이 잘되게끔 만든 연출의 공이 크다고 생각 합니다 

확실히 액션이나 SF라기 보다는 스파이디의 성장 드라마에 가깝다고 생각 하고요 

자칫 지루해지기 쉬운 부분을 액션으로 메운 감이 있습니다 

그리고... 히로인에 관한 이야기가 많이 나오더라고요 

흑인에 매력도 안느껴 지는 히로인이다 라는 말이 많은데요 

전 그 부분 보다 더 짜증났던게 스파이디와 안어울린다는 부분이 참 짜증 났습니다...

아무리 봐도 이어지질 않아요 그녀는 모델같은 느낌입니다 마른 체형에 기다란 기럭지...

스파이디 옆에 세웠을때 전혀 스며들지를 않아요 

이번 영화에서는 분량이 적었지만 앞으로 많아 진다면 몰입감이 무지 삐그덕 거릴듯 합니다 

몰입감이 뚝뚝 떨어질듯 ㅠㅠ

그렇다고 이미 나온 사람 빼기도 애매 할듯 해서 더 골치 아플듯요 

뺀다면 억지로 빼야 하는데 먼 설정을 넣든 억지가 될것 같아 

참 아쉽네요..ㅠ


좋아 하는 영화다 보니 말이 무척 많아 졌네요 

영화는 분명 재미 있습니다 

다만 아직은 샘 레이미와 토비 맥과이어의 스파이더맨이 아른거리는게 사실 입니다 

다음편을 기다리며 

여기까지 하겠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   2018/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523,379
Today
24
Yesterday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