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영화 이야기

아는여자 아는여자?!

컬러링 2006. 5. 10. 22:22
오호~~ 우리 나라에도 이런 영화가.. 푸헷~



나의 취약점 "로맨틱 코미디"..
하여간 진짜 않본다. 거의않본다.
하여간 드럽게 않본다. 지금까지 봐서 성공한 로맨틱 코미디가 없기 때문일 거다.
흠.. 성공한거라면.... 까마득 해서 기억이 않난다.
참 어지간 하다. 재미있다는 영화들 아무리 봐도 감흥이 않오더라.
아마도 이런쪽으로는 확실히 삐뚤어 졌다.
그러다 아는여자를 봤다.
"장진"감독의 영화인데 이건 로맨틱 코미디라는 기본상식없이.
그냥 봤다(그러니 봤겟지.. ㅡ.ㅡ;;)
정재영과 이나영이라는 배우를 믿었다고나 할까?
"장진"감독께 죄송하지만 안중에 없었음. ㅡ.ㅡ;;

나온지 좀 된 영화지만 그래도 아직 않본사람들이 꽤 있을거라는 판단에
내용이야기는 않하겠다.
그냥 재미 있다 은은한 코미디(일명 피식유머)와 감동을 적절한 설정과 함께
잘 믹스 해 놓았다.
정재영이라는 배우는 본격적인 주목전인 이때 이미 충분히 연기를 잘하고
이나영은 이쁘고... 본인 이미지에 딱 맞는 배역을 따낸것 같다.

영화 보는 동안 참 시간 가는줄 모르고 잘 봤다
이야기가 아주 타이트하게 잘 짜여 졌다고 생각한다.

아직 않보신 분이 있다면 지금 당장 DVD대여샾에 가셔서
"아는 여자"라는 영화를 빌려 보시면 좋으시겟다^^

모두들 쭉빵하고 섹시한 여자들은 좋아 한다.. 하지만 결혼 하라면 할래?

이나영은 이 영화에서 한 의미에서에 이상형의 여성상을 보여 준다.
어쩐지 "나디아" 에서의 "쟝"이 생각 나는데... 나만 그런가.. ㅡ.ㅡ;
댓글
댓글쓰기 폼
«   2020/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otal
547,100
Today
0
Yesterday
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