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영화 이야기

차이나타운 (2014)

컬러링 2015. 10. 14. 00:57

가끔 블로그에 들어 오는 지인들이 이런 말을 한다 

"영화관에 나름 좀 가면서 왜 최신영화리뷰는 안올려?" 


이유는 간단하다 

"게을러서..."


정말 아무 이유 없다 그냥 생각 날때 무작위로 생각나는대로 올리다보니 개봉 순서따위... ㅡ.ㅡ;;

머 그렇다 


하여간 


충무로에 신/구 여배우들의 연기를 기대 하며 본 영화 


'차니아 타운'


이다 




영화 배경은 인천 차이나타운 

그곳의 대모급의 김혜수와 그 밑에서 일하는 김고은과의 이야기다 



이게 현실감이 있는지 없는지까지는 모르고 

내가 받은 느낌은 


감독은 본인이 작은 세계를 만들어 놓은 후 배우들을 거기에 세워 놓고 

다른 사람들이 볼때 이게 진실이다라고 말하게 하고 싶었던거 같다 


머.. 아님 말고..ㅋㅋ


다만 아쉬운건 두 배우다 

기대만큼은 해줬으나 그 이상은 잘 모르겟다 정도를 보여 준듯 한게 아쉽긴 하다 

특히 김고은은 이전에 배역과 완전하게 다른 분위기 였는데

좋은 연기였는데도 불구 하고 크게 이전에 본인을 벗어나진 못하지 안았나 싶다 



영화에 반전은.. 모르겟다 

수순대로 흘러 간다는 느낌이 강하고  

그저 배우들의 연기를 보며 몰입해 갈 뿐이다 


그럼에도 지루하지 않고 다이나믹하다 

안배였는지 우연인지는 모르겠지만 

작은 동선 어딘지 모르게 막힌듯한 화면들은 배우들의 연기를 온전히 보게 해줬다고 생각 한다 

덕분에 작은 표정이나 호흡들까지도 첫 감상때부터 볼수 있었다(나같은 막눈도 말이다 ㅎ)


아 그리고 영화를 보면서 간혹 '올드보이'가 스쳐 가는데 

난 좋은쪽으로 보였다 


하아.... 내용 재끼고 리뷰하는거 빡시다 ㅋㅋ


여기까지!
























댓글
댓글쓰기 폼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537,934
Today
0
Yesterday
7